2018년 12월 10일(월) 戊戌年 甲子月 丙子日 ♬ 즐겨찾기에 추가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 용어 해설 HOME > 풍수 > 용어 해설
  • 용이란 산맥의 모습이 마치 용을 닮았다 하여 용이라 이름한 것이며,
    혈이란 산천의 정기가 모이고 지기가 응결된 곳을 말합니다.
용어 해설
  • 용(龍)
  • 기포전락(起匍轉洛)하고 굴곡선회(屈曲旋回)하는 산맥을 말한다. 산맥의 모습이 변화막측(變化莫測), 마치 용(龍)을 닮았다 하여 용이라 이름한 것이다.
  • 혈(穴)
  • 도두일절(到頭一節)에 이르러 산천의 정기(精氣)가 모이고 지기가 응결(凝結)된 곳으로 수목으로 말하면 꽃과 열매에 해당된다.
  • 사(砂)
  • 혈처를 중심으로 전후, 좌우에 벌여 세운 봉만(峰巒)을 말한다. 청룡, 백호도 사(砂)에 해당한다. 사람으로 말하면 장식물과 같다.
  • 수(水)
  • 입수맥 양편에서 나와 혈처를 감싸고 명당을 거쳐 수구(파구)로 빠져 나가는 물줄기를 말하나 실제로 물기가 있고 없고를 불문하고 혈성보다 낮은 곳은 물로 본다.
  • 형국(形局)
  • 국(局)이란 곧 판국으로 청룡, 백호, 주작, 현무 의 사신(四神)으로 경계 지워진 공간을 말하며 형국(形局)은 혈장을 중심으로 주위의 사(砂)와 수(水)를 종합적으로 관찰하여 물건의 형태로 이름붙인 것이다.
  • 명당(明堂)
  • 혈앞에 양쪽물이 모이는 널찍한 공간을 말하며 내명당과 외명당이 있다.
  • 안산(案山)
  • 혈장에서 책상처럼 마주보이는 산으로 명당내의 기를 모아서 혈장에 투영한다.
  • 수구(水口), 파구(破口)
  • 혈장 앞을 흐르는 물이 명당을 거쳐 청룡과 백호의 끝부분에서 마지막 보이는 곳을 파(破) 또는 수구(水口)라 한다.
  • 득수(得水)
  • 혈장앞으로 흐르는 물이 청룡이나 백호쪽에서 처음 보이는 곳을 득(得)이라 한다.
  • 입수(入首)
  • 혈장에 이르기전 내룡이 가늘게 이루어진 곳으로 대롱처럼 지기를 응집, 혈성으로 투입시킨다.
  • 구첨(毬簷)
  • 입수와 혈장사이에 둥글게 뭉쳐진 곳을 구(毬) 또는 만두라 하고 혈 밑에 처마처럼 평탄한 곳을 첨(簷)이라 한다. 순전(脣氈) 이라고도 한다.
  • 선익(蟬翼)
  • 매미의 속날개라는 뜻으로 혈장 뒤에서 양편으로 혈성을 에워싸고 은은히 두드러진 부분이다.
  • 좌향(坐向)
  • 혈장의 뒤쪽, 즉 시신의 머리 쪽을 좌(坐)라 하고 혈장의 앞쪽 즉 발끝 쪽을 향(向)이라 하는데, 좌와 향은 언제나 일직선상에 있으며, 최선의 좌향을 판별하는 것이 지사(地師)의 소임이다.
  • 과협(過峽)
  • 산내룡이 달리다가 잘록하게 움츠린 곳으로 분수령이 되어 내외당수의 발원처가 되며 지기를 응집시키는 기능을 한다.
  • 속인 (束咽)
  • 결인(結咽)이라고도 하며 입수처에 이르러 마치 젖꼭지나 과일의 과병(果柄) 모양으로 잘록하고 가늘게, 그러나 단정하게 지기를 모으는 현상을 말한다. 이 부분이 지나치게 길면 좋지 않다.
정통 풍수지리 / 양택풍수 음택풍수 / 풍수 인테리어
No.1 풍수지리서비스  사ㆍ주ㆍ포ㆍ럼  www.SajuForum.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