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2월 12일(목) 己亥年 丙子月 癸未日 미래를 열어주는 정통역학사이트     사ㆍ주ㆍ포ㆍ럼     www.SajuForum.com ♬ 즐겨찾기에 추가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 생활易 이야기 HOME > 사주 > 생활易 이야기
  • 역학은 단순히 앞날의 길흉화복만을 판단하는 도구가 아닙니다. 인간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도구이자 새로운 미래의 대안을 제시해 주는 삶의 나침판입니다.
이제마와 사상의학
"인간은 천부적으로 물려받은 장부허실(臟腑虛實)이 있고, 사람마다 각기 체질이 다른 만큼 그 체질에 맞는 약을 써야 한다. 나는 이것을 옛 사람들이 전해 온 저술과 나의 오랜 경험 및 연구를 통해 발견했으며, 내가 죽고 난 백 년 후에는 반드시 사상의학(四象醫學)이 사람들에게 널리 쓰이는 시대가 올 것이다." 근세조선 시대의 명의이자 풍운아이며, 한방의학에 대한 해박한 지식과 병자 치유의 오랜 경험 등을 토대로 독창적인 의학서인 동의수세보원(東醫壽世保元)을 펴내고, 사람의 체질과 의약 사이의 놀라운 관성을 밝혀 사상의학의 체계를 수립한 동무(東武) 이제마(李濟馬)의 말이다..

이는 실로 놀라운 학설이 아닐 수 없으며, 이제마의 '체질의학 시대의 도래' 예언은 오늘날 그대로 적중하고 있다. 이제마의 사후 백 년이 채 못 되는 지금 그의 사상의학은 널리 실용화되고 있으며, 현대 한의학자들에 의해 그의 사상의학은 지금도 꾸준히 연구되고 있다.

비단 국내뿐만이 아니라 동양, 나아가서는 세계의 유수의 의학자들까지도 이제마의 사상 의학설을 높이 평가하고, 이에 대한 연구를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또한 세계보건기구(WHO) 같은 의학전문기관에서도 이제마의 사상의학의 우수성과 학문적·의학적 가치를 인정하고 있다.

○ 자기 체질은 어떻게 알 수 있나 ?

체질이란 인간 각 개인이 가지는 신체의 개성이다. 인간은 각각 외모뿐만 아니라 체내의 구조와 기능, 혹은 정신상태나 기질 등 모두 제 나름대로의 특징이 있다.

폐의 기능이 좋은 대신 간의 기능이 약한 사람이 있는가 하면 간의 기능은 약하지만 폐의 기능이 좋은 사람이 있고, 위의 기능은 약하지만 신장(콩팥)의 기능이 강한 사람도 있으며, 상체의 기능은 좋은 반면 하체의 기능이 허약한 사람도 있다. 또 더위나 추위에 유난히 약한 체질이 있는가 하면 옻이나 꽃가루 등에 과민한 반응을 보이는 체질도 있다.

이처럼 동일한 사람인 경우에도 소아기, 청년기, 장년기, 노년기에 따라서, 또는 환경의 변화나 중병 등에 의해서 체질이 약간 변화되는 경우도 있다. 그러나 인간의 근본적인 체질적 특성은 죽을 때까지 변하지 않는다.

사상의학에서는 이와 같은 인간의 체질적인 특성과 장부(臟腑:오장육부)의 허실에 따라 인간을 네 가지 체질로 구분하고 있는데, 그 기본 체질 및 체형을 알아보겠다.